다카사키 산: 야생에서 일본 원숭이를 볼 수 있는 좋은 장소

당신은 인기 있는 우미 타마고 수족관과 인접한 지역에 매우 특별한 경험을 할 수 있는 특별한 장소가 있다는 것을 알고 있었나요? 다카사키야마 자연공원은 야생으로 방사된 일본산 원숭이를 많이 볼 수 있는 독특한 곳입니다. 이곳은 일본에서 유일하게 야생 일본 원숭이를 볼 수 있는 곳이라고도 하죠. 최근, 우리는 국가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다카사키야마 자연 공원을 방문했습니다.

다카사키 산은 벳푸 역에서 택시로 약 15분 거리에 있습니다. 벳푸 만을 따라 일부 구간 도로와 함께 매우 쾌적한 드라이브였고, 신선한 코발트 블루 컬러 벳푸 만을 즐길 수도 있었습니다.

곧 우미타마고 수족관이 모습을 드러내었고, 그 바로 옆에는 다카사키야마 자연공원이 있었습니다. 입구 근처에는 다카사키야마의 유명한 일본 원숭이 벤츠 동상이 있었습니다.

벤츠는 다카사키야마 자연공원에 있는 일본 원숭이입니다. 그는 한동안 사라졌다가 다시 돌아와 결국 다시 서열 1위가 되었다고 하죠. 보통은 무리를 떠나고 다시 돌아와도 알파 메일이 되지 못하지만 벤츠는 그걸 해냈습니다! 이 불상은 그 행사를 기념하기 위해 세워졌고, 현재 전설에 의하면 그것은 장수에 유익하다고 한다.

우리는 즉시 표를 사고 공원에 들어갔습니다. 정상에 오르는 코스에는 두 가지가 있는데, 바로 산책로와 로프웨이입니다. 이번에 저희는 새로 설치한 밧줄을 타고 올라갔습니다.

벳푸 만의 나무들 사이에서 그 전망은 장관을 이룹니다. 바닥에는 젊은 일본 원숭이가 놀고 있었습니다. 원숭이들은 아주 작고 짓궂어 보였습니다. “진짜 귀여워!”라고 저도 모르게 소리르 지르게 되더라구요.

10분도 안 돼서 정상에 올랐어요! 출구를 빠져나갈 때, 우리는 거닐고 있는 원숭이 가족의 환영을 받을 수 있었습니다. 아기 원숭이는 걱정스러운 눈으로 우리를 쳐다보며 엄마 등에 올라탔습니다.

계속해서 길을 걸으며, 우리는 많은 일본 원숭이들을 만날 수 있었습니다. 그들은 약 677명의 멤버를 가진 B조 소속들이었습니다.

비록 원숭이들이 울타리에 둘러싸여 있지만, 그들은 익숙하다는 듯이 우리를 지나쳐 갔습니다. 그런 광경을 다른 곳에서 보는 것은 쉽지 않죠.

인클로저 안에는 아기 원숭이들을 위한 놀이터가 있었고, 그들 중 몇몇은 미끄럼틀을 타고 내려오는 것을 즐기고 있었습니다. 다른 원숭이들은 마치 어린 아이들처럼 놀라운 솜씨로 그네를 타고 놀았습니다.

사육사가 원숭이들에게 우리를 소개해줬습니다. 설명을 들으며 서 있을 때, 저는 뭔가가 제 발을 끄는 듯한 느낌을 받았습니다. 아래를 내려다보자 아기 원숭이들이 내 신발 끈을 가지고 놀며 당기고 있었습니다. 그들이 사람들에게 너무도 익숙하다는 것을 보고 놀랐습니다.

다카사키야마 자연공원에는 몇 가지 유의할 점이 있습니다.

  1. 원숭이들을 만지지 마세요.
  2. 원숭이의 눈을 응시하지 마세요.
  3. 원숭이에게 주스나 단 것을 주지 마세요.
  4. 원숭이들을 놀리지 마세요.
  5. 어린이는 혼자 걸어서는 안 됩니다.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다음 주의 사항을 따르세요. 또한, 선글라스, 휴대폰, 열쇠고리 등이 외부에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하세요. 만약 조심하지 않는다면 원숭이들이 물건을 가져갈지도 모릅니다! 아기 원숭이들은 매우 호기심이 많기 때문에 특히 조심해야 합니다.

한동안 원숭이들을 관찰한 결과, 원숭이들에게 먹이를 주어야 할 때라는 안내방송이 있었습니다. 원숭이들에게 먹이를 주는 것은 다카사키야마 자연공원을 방문하는 것의 가장 좋은 부분 중 하나입니다. 원숭이들은 먹이를 주는 시간이라는 것을 알고 있는 것처럼 흥분하기 시작했습니다.

사육사가 준비되면, 그는 옥수수나 밀처럼 보이는 것을 뿌리며 걸어갑니다. 그러자 원숭이들은 비둘기처럼 가까이 모이기 시작했습니다. 그들은 사방으로 흩어져 있었다가 한 번에 한 자리로 일제히 모여들었으며, 인클로저는 순식간에 원숭이들로 가득 찼습니다.

원숭이들은 뛰기 시작하면서, 사람들의 관심을 신경쓰지 않는 것처럼 보였습니다. 심지어 다리를 벌리고 서서 원숭이들을 지나가게 해주면 좋은 일이 생길 것이라는 말도 있을 정도였으니까요.

이 원숭이는 사육사 중 한 명이 우리에게 소개한 그룹 B의 서열 1순위입니다. 그는 다른 원숭이들보다 한 치수 정도 더 컸습니다. 그의 이름은 난추입니다.

싸움으로 1위가 결정된다는 인상을 받았지만 사육사의 말에 따르면 기본적으로 무리에 오래 머물수록 계급이 높아진다고 합니다.

난추는 이 무리에서 가장 오래 지내온 원숭이입니다. 그는 모든 원숭이들의 선배죠. 그는 모든 음식을 다 가로챕니다. 하하!

먹이를 주는 시간이 끝나자, 원숭이들은 다시 흩어졌습니다. 저는 짧게나마 산책을 했습니다.

정상에서 바라보는 경치도 장관이었습니다. 이른 봄이라 벚꽃이 막 피기 시작했고, 산은 약간 분홍빛으로 물들어보였습니다.

우리는 조금 아쉬워하며 원숭이들에게 작별 인사를 하고 산을 떠났습니다.

다카사키야마 자연공원은 매우 편안한 장소였습니다. 나는 원숭이들을 다시 보러 돌아가고 싶습니다.

초봄에는 아직 산 정상은 다소 추우니 재킷을 챙겨오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워킹화를 추천합니다. 정상까지 걸어서 15분에서 20분 정도 걸리니까 운동을 하는 것도 좋은 방법인 것 같네요.

화창한 날에 들러 주세요.

 

다카사키야마 자연공원

공식 웹사이트: https://www.takasakiyama.jp/

주소: 오이타시 칸자키 3098-1

전화번호: 092-532-5010

개장시간: 9:00-17:00 (마지막 입장 16:30)

입장: 성인: 520엔, 아동 : 260엔, 초등학교 이하 아동: 무료

사루꼬 철도 (로프웨이): 왕복 110엔

Comments are closed.

추천 계획

체크인 
숙박 일수 
손님 수